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6-25 15:19

  • 오피니언 > 오피니언

주택용 소방시설과 함께 안전한 겨울나기

기사입력 2022-01-25 23:28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문수119안전센터장 한광재>

동장군이 기승을 부리는 겨울이 오면 사람들은 두꺼운 외투를 두르고 따뜻하고 아늑한 곳을 찾아다닌다. 따뜻하고 아늑한 보금자리는 우리에게 더할 나위 없는 안식과 평화를 주지만, 따뜻한 보금자리와 음식을 만들기 위해서는 열을 사용하는 난방기구와 조리기구를 사용해야함은 당연하다. 그러나 그 당연함을 누리기 위해 사용하는 기구는 간혹 우리에게 돌이킬 수 없는 화가 되어 되돌아오기도 한다. 그렇다. 겨울은 동장군과 더불어 화재가 빈번히 일어나는 계절인 것이다.

그렇다면 우리는 겨울과 공존하기 위하여 어떻게 해야 할 것인가? 우리의 따뜻한 보금자리를 보존하려면 최소한의 안전장치에 소홀함이 없어야한다. 필자는 우리의 생명과 재산을 지키는 최소한의 안전장치는 주택용소방시설과 함께한다고 생각한다.

주택용소방시설이란 각층에 설치하는 소화기와 화재 시 음향으로 피난경보를 울려주는 단독경보형 감지기이다. 소화기는 초기화재에 있어 소방차 부럽지 않은 소화능력을 발휘한다. 단독경보형 감지기는 위급 시 음향경보로 생명을 지켜주는 고마운 존재이다. 주택용소방시설은 우리의 소중한 생명과 재산을 지키는 훌륭한 방패가 되어주기에 소방청에서는 그동안 많은 예산을 들여 주택용소방시설을 홍보하고 무상보급해 왔다.

하지만 최근 보급률(2019년 말 기준 전국의 설치율은 56.0%에 불과하다. 주택용 화재경보기 설치를 의무화한 일본 81%, 미국 96%에 비해 현저히 낮다)을 보면 우리 국민의 주택용소방시설에 대한 관심과 실행이 저조함을 알 수 있다. 자신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함에 있어 소방청의 홍보뿐아니라 스스로를 지키고자하는 의지과 실행이 함께해야 비로소 주택용소방시설의 보급률은 높아질 것이다.

필자는 우리 국민들이 주택용소방시설에 관심을 가져 부디 소중한 생명과 재산을 화재로 잃는 일이 없기를 기도한다.

 

권대현 ()

  • 등록된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