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8-11 17:43

  • 뉴스 > 봉화

요즘엔 ‘농촌 유학’이 대세?!

물 맑고 공기 좋은 봉화로 유학 오세요!

기사입력 2022-06-23 19:33 수정 2022-06-23 19:34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마을과 작은 학교 살리는 청량산풍경원 농촌유학센터

도시 어린이 자연 생태계 배우고 농촌 활기 회복 일석이조

 

도시를 떠나 농촌에서 생활하며 다양한 체험 활동을 할 수 있는 농촌 유학이 전국적으로 인기를 끌고 있다.

 

특히 봉화군에서는 청정지역의 장점을 살려 다양한 농촌체험과 자연 놀이, 생태 탐방활동 등을 경험할 수 있는 농촌유학센터를 운영하고 있어 관심을 모으고 있다.

 

농촌유학이란 도시에 사는 어린이, 청소년들이 6개월 이상 부모 등 가족의 곁을 떠나 농촌의 농가 또는 유학센터에서 생활하고 시골의 작은 학교를 다니며 그 지역과 농촌을 알아가는 교육을 말한다.

 

최근에는 코로나와 사교육을 피해 농촌으로 유학을 떠나는 학생들이 더욱 많아졌으며 아이들이 생태 친화적 환경 속에서 생태 감수성을 기르고 상호 협력하는 문화를 배울 수 있도록 도움을 줘 농촌유학은 코로나 시대의 새롭고, 특별한 교육 대안으로 주목받고 있다.

 

봉화군에 위치한 청량산풍경원 농촌유학센터의 경우 지난 2013년 대구은행을 퇴직한 두 부부가 8대조부터 살아온 고향인 청량산 자락 아래 귀촌해 설립·운영하고 있다.

 


 

두 부부는 본인 아이들이 시골 학교생활로 건강하고 밝게 자라는 모습을 보며 도시학교에 다니는 학생들 중 학업스트레스로 학교생활에 적응하기 힘들거나 교우관계가 원만하지 못한 아이들이 시골 학교생활을 통해 밝고 건강한 아이로 자라길 바라는 마음에 농촌유학센터 운영을 시작하게 됐다.

 

청량산풍경원 농촌유학센터에는 아름다운 것을 많이 보고 자란 아이들이 아름다운 인생을 살아가고, 밝은 것을 많이 보고 자란 아이들이 밝은 인생을 살아갑니다라는 교육철학 아래 현재 22명의 유학생들이 생활하고 있다.

 

 

학생들은 시설 내 체험농장에서 표고버섯, 아로니아, 오디, 살구, 토마토 등의 과일과 야채를 제철에 직접 수확해 맛보는 영농체험을 하기도 하고, 여름에는 개울과 인근 계곡에서 물놀이를 하면서 수생생물을 관찰하고 채집하는 등 다양한 활동들을 통해 정서적 안정과 자존감을 높여가고 있다.

 

이밖에도 은어축제, 송이축제 등 봉화군 및 인근 지역의 행사에 참여하거나 마을주민과 함께 원예수업을 하며 소통하고 지역사회를 좀 더 깊이 알아가는 시간을 보내며, 인문학과 영어교육프로그램 참여를 통해 학업에도 열중하고 있다.

 

자연과 함께하는 시골학교 생활로 이곳 학생들은 밝고 건강하게 성장하고 있으며 도시지역에서는 경험하기 힘든 생태 친화적 교육 등 체험프로그램을 경험할 수 있어 아이들은 물론 부모들의 만족도가 높다.

 

 

이처럼 농촌유학은 점점 학생 수가 줄어들고 있는 농촌 학교를 살리며 아이들로 인해 마을이 활기를 찾는 등 지역 내에서도 많은 긍정적인 효과를 창출해내고 있다.

한편, 청량산풍경원은 도농교류확대와 농촌지역 교육공동체 형성 등 농촌활력 제고를 위해 2010년부터 추진되고 있는 농림축산식품부 공모사업인 농촌유학 지원사업에 올해에도 선정돼 프로그램 운영비, 시설개보수비 등 농촌유학 교육여건 개선과 활성화를 위한 9200만 원의 사업비를 지원받게 됐다.

 

이와 더불어 봉화군 자체적으로도 농촌유학 체험캠프 운영비 지원을 통해 도시학생과 학부모에게 농촌유학의 체험기회를 제공하고 유학생 유치와 지역홍보 등 농촌유학 활성화를 위해 적극적인 지원에 나서고 있다.

 

봉화군은 저출생고령화사회 진입으로 인한 인구감소와 기후변화에 따른 농촌의 어려움이 가중되는 가운데 농촌유학 등 도농교육교류 활성화를 통해 우리 농어촌의 가치를 지키고 도농상생의 시대에 발맞춰 도시아이들이 봉화에서 살아보며 봉화가 제2의 고향이 될 수 있도록 만들어나갈 계획이다.

 

권대현 (youngju@newsn.com)

  • 등록된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