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12-07 20:20

  • 박스기사 > 새얼굴

김철호 제2대 영주적십자병원장 취임

‘지역책임의료기관으로서 역할을 공고히 하여 지역 내 완결형 의료서비스 구축할 것’

기사입력 2022-07-04 21:07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영주적십자병원장 공개모집에서 김철호 신임원장이 선출되어 71일부터 제2대 원장으로서의 임기를 시작했다. 김철호 원장은 지난 4월부터 원장 직무대리를 수행해왔다.

 

김철호 병원장은 영주적십자병원은 경북 북부지역의 유일한 공공병원이자 지역책임의료기관으로서 의료취약지역인 영주권(영주시예천군봉화군) 지역민들에게 신속하고 안전한 의료서비스를 제공하여 환자들이 편하게 찾을 수 있는 병원, 가까운 우리 지역 내에서 완결형 의료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는 병원을 만들기 위해 병원장으로서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또한 노인인구가 많은 지역 특성에 따른 맞춤형 의료서비스로써, 전문분야인 노인분들의 치매 등 신경질환을 중점적으로 치료하고 노인복지관 등을 통해 지역 어르신의 건강관리 특강 등의 업무에도 적극 참여하겠다고 말했다.

 

김 원장은 1998년 경희대학교 의과대학을 졸업, 2007년 의학박사를 취득하였으며 현재 동대학 의학전문대학원 외래교수를 역임 중이다. 한일병원, 청심국제병원, 우리병원 등에서 신경과장을 역임한 바 있으며 20207월 이후 현재까지 영주적십자병원에서 신경과장 및 의료부장, 원장 직무대리로 근무해 왔다.

 

<사진설명 : 신희영 대한적십자사 회장(), 김철호 영주적십자병원장()>

 

 

권대현 (youngju@newsn.com)

  • 등록된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